능력의 수요 강해 24장 – 성숙한 신앙인의 감화

능력의 수요 강해 24장 – 성숙한 신앙인의 감화

CHECK POINTS

 

1.  다윗은 사울을 죽일 수 있는 기회를 가지고 있었을 때에 어떻게 하였습니까?
2. 다윗은 사울에게 어떻게 자신의 결백을 호소하고 있습니까?
3. 다윗의 성숙한 신앙의 영적 사람으로 사울에게 어떤 영향을 주었습니까?

 

 

앞 장에서 다윗은 자신이 구해주었던 그일라 성읍 사람들의 배신과 밀고로 인하여 급박하게 사울의 추격을 받았지만 하나님의 도우심으로 구출받는 사건을 살펴보았습니다. 본 장에서 다윗은 엔게디까지 다시 추격해 온 사울에게 충분히 복수할 수 기회가 있었음에도 그를 살려줌으로 그의 마음을 되돌리는 성숙한 신앙인의 모습을 우리에게 보여줍니다.

 

대적 사울을 “선대(善待)하는” 다윗 (1-7절)

 

그동안 자신을 죽이려는 사울 왕의 살해 위협으로 인해 여기저기로 쫓겨 다니던 다윗은 엔게디 광야에 있는 동굴에서 드디어 사울에게 복수할 기회를 얻게 됩니다. 다윗의 부하들은 사울을 죽이라고 종용(慫慂) 하였지만 다윗은 사울의 옷자락 만 베었고 즉시로 그의 옷깃을 잘랐다는 사실 만으로도 마음에 가책을 받습니다. 다윗은 사울이 하나님의 택하신 백성의 나라, 이스라엘의 왕이며, 여호와의 기름 부음을 받은 자이고, 여전히 자신의 상관이기에 하나님께서는 자신의 소원과는 다르게 그를 해치는것을 기뻐하지 않으실 것이라 생각하였습니다.

 

삼상 24:6,7 자기 사람들에게 이르되 내가 손을 들어 여호와의 기름 부음을 받은 내 주를 치는 것은 여호와께서 금하시는 것이니 그는 여호와의 기름 부음을 받은 자가 됨이니라 하고 다윗이 이 말로 자기 사람들을 금하여 사울을 해하지 못하게 하니라 사울이 일어나 굴에서 나가 자기 길을 가니라
눅 6:35 오직 너희는 원수를 사랑하고 선대하며 아무 것도 바라지 말고 꾸어주라 그리하면 너희 상이 클 것이요 또 지극히 높으신 이의 아들이 되리니 그는 은혜를 모르는 자와 악한 자에게도 인자하시니라
롬12:19 내 사랑하는 자들아 너희가 친히 원수를 갚지 말고 하나님의 진노하심에 맡기라 기록되었으되 원수 갚는 것이 내게 있으니 내가 갚으리라고 주께서 말씀하시니라

 

영적 사람은 자기 삶에 좋아 보이는 기회가 찾아온다 하여도 먼저 기도 중 하나님의 뜻과 의도를 살펴서 그것을 분별하는 사람입니다. 그렇게 함으로 애초부터 1) 하나님께서 기뻐하시지 않는 일과 2) 이웃을 어렵게 하는 일들은 피하는 사람입니다. 당장 다가온 고난 속에서도 자기의 감정과 욕구대로 행하여 악을 악으로 갚지 않으며 선하신 하나님의 섭리와 정의의 때를 기다려 선한 일을 지속하는 삶을 살아갑니다.

 

자기 결백을 “호소(呼訴)하는” 다윗 (8-15절)

 

다윗은 엔게디 동굴에서 사울에게 나아가, 베어낸 옷자락을 보이면서 그가 사울을 해칠 의사가 전혀 없음
을 증명하고 항변하였습니다. 또한 다윗은 이렇게 사울의 위협을 피해 오랜 기간 도망 다닐만한 죄를 짓지 않았음의 결백함을 하나님과 사람들, 그리고 자신에게 호소하고 있습니다.

삼상 24:13-15 옛 속담에 말하기를 악은 악인에게서 난다 하였으니 내 손이 왕을 해하지 아니하리이다 이스라엘 왕이 누구를 따라 나왔으며 누구의 뒤를 쫓나이까 죽은 개나 벼룩을 쫓음이이다 그런즉 여호와께서 재판장이 되어 나와 왕 사이에 심판하사 나의 사정을 살펴 억울함을 풀어주시고 나를 왕의 손에서 건지시기를 원하나이다 하니라
시 37:27-28 악에서 떠나 선을 행하라 그리하면 영원히 살리니 여호와께서 정의를 사랑하시고 그의 성도를 버리지 아니하심이로다 그들은 영원히 보호를 받으나 악인의 자손은 끊어지리로다
롬 12:17,18 아무에게도 악을 악으로 갚지 말고 모든 사람 앞에서 선한 일을 도모하라 할 수 있거든 너희로서는 모든 사람과 더불어 화목하라 영적으로 성숙한 하나님의 사람은 억울한 일이 있을 때 선악(善惡)간에 재판장이 되시는정의의 하나님을 신뢰하며 기도 중 주님께 호소합니다. 또한 순간순간 보호하고 지켜주시는사랑의 하나님의 손길을 의지하며 살아감을 보여줍니다.

 

사람의 마음을 “감화(鹼化)시키는” 다윗 (16~22절)

 

다윗이 사울에게 하나님 앞에서의 자신의 결백을 호소하자 사울도 감동을 받게 됩니다. 그의 마음이 누그러지고 자신의 잘못을 뉘우치며 소리를 높여 울며 다윗에게 사과합니다. 그리고 사울은 다윗이 이스라엘 왕이 될 것을 고백하고 그의 나라를 축복하고 이후에 다윗이 자기 자손과 자기 이름을 멸하지 않을 것을 맹세해 주길 부탁합니다. 사울은 다윗을 시기하여 “학대”하였으나 다윗은 절대로 그를 해하지 않을 것을 맹세해 주고 기름부음 받은 자를 평안히 보내주는 “선처”(善處)하여 끝까지 의로운 영적 신앙인의 놀라운 기개(氣槪)를 주위에 보여주었습니다.

삼상 24:17-19 다윗에게 이르되 나는 너를 학대하되 너는 나를 선대하니 너는 나보다 의롭도다 네가 나 선대한 것을 오늘 나타냈나니 여호와께서 나를 네 손에 넘기셨으나 네가 나를 죽이지 아니하였도다 사람이 그의 원수를 만나면 그를 평안히 가게 하겠느냐 네가 오늘 내게 행한 일로 말미암아 여호와께서 네게 선으로 갚으시기를 원하노라
시97:10 여호와를 사랑하는 너희여 악을 미워하라 그가 그의 성도의 영혼을 보전하사 악인의 손에서 건지시느니라
벧전3:8-9 마지막으로 말하노니 너희가 다 마음을 같이하여 동정하며 형제를 사랑하며 불쌍히 여기며 겸손하며 악을 악으로, 욕을 욕으로 갚지 말고 도리어 복을 빌라 이를 위하여 너희가 부르심을 받았으니 이는 복을 이어받게 하려 하심이라

 

하나님의 마음을 소유한 성숙한 신앙인은 자기 삶의 정황과는 상관없이 항상 선함으로 다른 이에게 감동을 주고 대적의 마음까지도 감화시키는 사람입니다. 지금의 자기의 어려움을 피하기 위해 인간적 계략과 술수를 부리기보다 하나님 말씀에 순종하여 오히려 어려운 길을 택하여 가기도 하는 사람입니다. 우리도 다윗과 같이 영적으로 성숙한 신앙인으로 가정과 직장, 교회에서 일어나는 모든 관계 속에서 아름다운 변화를 일으키며 삶의 자리를 조금씩 하나님의 나라로 바꾸어 갈 수 있기를 소망합니다.